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서브슬라이드
게시판 내용
설날에 드리는 기도
작성자 이우상 등록일 2012-01-21 22:52:13 조회수 148
이번 설 명절에도  하늘문을 여시고 잠자는 신앙을 깨워 승리하시기를..

    설날에 드리는 기도 은혜로우신 하나님! 주님의 사랑을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우리 민족의 명절 설을 맞이하게 하시어, 온 가족들이 한 자리에 모여 주를 찬양할 수 있는 은혜의 시간을 주시니 감사합니다. 심히 어렵고 힘든 삶이지만 이처럼 새해의 시작을 가족들이 함께 모여 사랑과 덕담을 나누는 이 좋은 명절에 주의 사랑을 풍성히 느끼는 복된 시간이 되게 하여 주옵소서. 설 연휴를 맞이하여 이제 고향에 내려가는 성도님들도 계신 줄 압니다. 가는 길과 오는 길을 안전하게 지켜 주시고, 고 향에 계신 부모님들도 건강으로 인도하여 주옵소서. 가족 에 대한 사랑을 깊이 느끼는 시간이 되게 하여 주옵소서. 또한 명절을 통하여 본 교회를 찾은 사랑하는 지체들도 있 습니다. 주의 은혜로 함께 하여 주옵소서. 교회를 통해 믿 음을 키우고 이제 각 처소로 나아가 각자의 삶을 살며, 세 상에서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할 때에 주님, 큰 은혜를 베풀어 주옵소서. 이들을 통하여 들리는 소문이 아름답고 복된 소식들이 들 려지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이제 명절 연휴를 보내고 다시 각 처소에서 생활할 때에 올 한 해가 승리하는 한 해가 되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직장에서 일터에서 주님의 영광을 나타내며, 기쁨을 맛보는 한 해가 되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이렇게 좋은 명절이지만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하여, 먼 곳에 나가 일을 하며, 열방에 복음을 전하는 이유로 가족을 찾지 못하는 분들이 있습니다. 위로하여 주옵소서. 다음 명절에는 온 가족이 다 같이 모일 수 있게 하시며, 서로의 사랑을 확인하는 시간이 되게 하여 주옵소서. 주의 피 값으로 세우신 사랑하는 용산교회가 주의 사랑을 나누는 교회되길 원합니다. 명절이지만 소외되고 외면되고 있는 이웃을 사랑으로 섬기게 하여 주옵소서. 이럴 때 일수록 주의 귀한 사랑을 더불어 나눌 수 있는 은혜를 허락하여 주옵소서. 이 나라와 민족의 앞날을 주님 주장하시길 원합니다. 점점 더 악해져 가고 강팍해져 가는 이 세대 속에서도 주의 은혜 를 기억하는 나라 되게 하여 주옵소서. 특별히 금년에는 이 나라의 정치인들을 선출하는 국회의원 들과 이 나라를 통치할 집권자를 선출합니다. 이제는 정말 국민들을 속이지 않고 사랑할 줄 아는 그런 정치인들과 위정자들이 선출되게 하옵소서. 다시는 국민을 위하지않는자들이 발을 붙일 수 없는 나라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그리하여 나라가 활기차고 힘 이 넘쳐 경제가 다시 일어나게 하시며, 온 국민이 평안한 삶을 살아가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내일은 주일 입니다 강단에서 말씀을 증거 하시는 목사님을 성령의 강한 손으로 붙잡아 주옵소서. 우리의 심령에 큰 은혜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예배의 주관자 되시어 우리의 예배를 기쁘게 받아 주옵소서. 우리 구주 예수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1862그 어느것보다 값진것이우상2012.02.2672
1861항상 좋은면부터이우상2012.02.1774
18602월 생일 축하드려요이우상2012.02.1644
1859늘 감사하며 살게 하소서이우상2012.02.1598
1858전영탁 장로님께서 별세하셨습니다. 간사2012.02.10171
1857소망이 한 가지 있습니다이우상2012.01.30140
1856CTS에 보도된 100년된 교회 용산교회김영호2012.01.28181
1855장례소식김경순2012.01.26151
>> 설날에 드리는 기도이우상2012.01.21148
1853예언 사역자들이 선포한 한국에 대한 에언이우상2012.01.12124
1852올 한해도 믿음으로 승리하게 하소서이우상2012.01.1178
18511월 생일 축하드려요이우상2012.01.0287
1850시내산의 언약 /홍세권 장로 성지순례 이야기(8)첨부파일홍세권2011.12.31123
18492011년을 보내며이우상2011.12.3175
1848성탄의 기쁜소식이우상2011.12.22121
1847말구유에 오신 주님/홍세권 장로 성지순례 이야기(7)첨부파일홍세권2011.12.22103
1846마음의 편지김석응2011.12.20106
1845성탄에 드리는 기도이우상2011.12.20119
1844마음의 편지김경순2011.12.19145
1843마음의 편지박남희2011.12.18338